fbpx

#SK렌터카

– 2020년 거래 물량 증가와 비용 절감 효과···매출 8,635억, 영업이익 708억
– 황일문 사내이사, 송원자 사외이사 신규 선임
– 지속 가능한 ESG 경영 위해 ‘ESG 위원회’ 신설
– “ ‘EV 中心 Mobility Service Provider’로서 혁신적인 상품·서비스 통해 주주가치 높일 것”

SK렌터카(대표이사 : 황일문)가 24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제 33기 정기주주총회를 갖고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선임 등 심의 안건들을 원안대로 의결했다고 24일 밝혔다.

SK렌터카는 지난해 AJ렌터카와 합쳐 하나된 통합법인 SK렌터카로 새롭게 출범했다. 이후 거래 물량 증가와 조달금리 개선을 통한 차량 구매 경쟁력 확보, 자동차 보험료 절감 효과 등 비용절감을 기반으로 연결 기준 매출 8,635억원(전년 比 135%), 영업이익 708억원(전년 比 170%)을 기록했다.

정관 변경의 경우 SK렌터카는 지속 가능한 ESG 경영을 위해 이사회 산하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환경, 기업의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등 ESG 관련 주요 정책을 심의한다. 또한, 목적 사업으로 ‘전기 자동차 충전 사업’과 ‘위치 기반 서비스 사업’을 추가했다. 지난해 10월 출시한 렌털료에 전기 충전료가 포함된 전기차 전용 장기렌털 상품 ‘EV올인원’을 올해 보다 업그레이드하고, 자동차 통합 관리 플랫폼 ‘스마트링크’ 사업을 본격 추진하기 위해서다.

이사 선임과 관련해서는 황일문 이사(SK렌터카 대표이사)가 사내이사로 새롭게 선임됐다. 황일문 이사는 SK그룹 내에서 전략·기획 전문가로 손꼽힌다. 통합법인 출범 2년차, 본격적으로 전략을 구체화하고 성과를 시현하겠다는 의지다. 또한 SK렌터카는 그룹의 ESG 경영 행보에 발맞추기 위해 선제적으로 여성 사외이사를 새롭게 선임했다. 송원자 이사로, 감사위원회 위원의 역할도 맡게 됐다.

SK렌터카는 최근 급변하는 모빌리티 환경 속 ‘EV 中心 Mobility Service Provider’로 아이덴티티 전환을 통해 변화하는 시장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비즈니스 모델 혁신 ▲ESG 경영 환경 구축 ▲전기차 렌털 본격 확대 등을 추진해 고객과 사회를 비롯해 다양한 이해 관계자와 함께 성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SK렌터카 관계자는 “EV 中心 Mobility Service Provider로서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를 통해 성장해 나감과 동시에 주주가치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의사봉을 두드리는 현몽주 前 SK렌터카 대표이사
SK렌터카 제 33기 정기주주총회 전경
새롭게 선임된 황일문 SK렌터카 대표이사
SK렌터카 CI

-25일 ”제1차 ‘K-EV100’ 렌트·리스 릴레이 선언식” 참여···
2030년까지 보유 차량 100% 친환경 차량 전환 계획 발표
-친환경 드라이브 지원 솔루션 ‘스마트링크’, ‘스마트케어’로 이산화탄소 절감 계획도
-“ ‘친환경 모빌리티 렌털 전문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굳건히 만들어 나갈 것”

 

‘소유에서 이동으로’란 캐치프레이즈를 바탕으로 렌터카 업계 트렌드를 주도해 온 SK렌터카가 ‘K-EV100’ 참가 선언을 하며, 미래형 모빌리티 기업을 향한 중장기 계획을 알렸다.

‘K-EV100’이란 민간기업이 2030년까지 보유 또는 임차하는 차량을 전기차·수소차로 전환할 것을 공개 선언하고 단계적으로 이행하는 것이다.

SK렌터카는 25일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서 ‘‘제1차 ‘K-EV100’ 렌트·리스 릴레이 선언식”에 참여했다. 이 자리엔 한정애 환경부 장관, 김현수 SK렌터카 BM혁신본부장 등 렌트·리스 10개사 등 44명이 참가했다.

이를 위해 SK렌터카는 2030년 까지 보유 차량의 100%를 친환경 차량으로 전환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보유 또는 임차하는 차량을 전기/수소차로 100% 전환, 전 사업장에 전기 충전인프라를 설치하여 직원과 고객들의 전기차 사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SK렌터카는 2021년 2월 현재 인가 대수 기준 약 20만 대의 차량을 보유 중이다. 전기차 20만대 보급 시 연간 약 26만톤의 이산화탄소 절감이 가능하며, 이는 소나무 약 4천만 그루를 심는 효과와 동일하다.

또한 SK렌터카가 자체 보유한 고객 대상 친환경 드라이브 지원 솔루션인 스마트링크와 스마트케어를 통해 정속 주행을 유도하고 급발진 및 급브레이크 상황을 사전 방지할 경우 연간 약 3만 2천 톤의 이산화탄소 절감을 할 수 있다. (등록 차량의 50% Eco-Driving 참여 기준)

그 밖에도 법인 고객이 업무 외 시간 차량 활용을 통한 온실가스 감축도 가능하다. SK렌터카의 법인차 카셰어링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링크 활용 시 연간 약 3만 1천 톤의 이산화탄소도 절감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등록 차량의 20% 카셰어링 운영 시)

SK렌터카는 올해부터 국내 시장에 본격 공급하는 현대 아이오닉5, 기아 EV6 등을 대상으로 전기차 렌털을 희망하는 고객에게 ‘EV올인원’을 활용해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은 물론, 국내 친환경차 보급에 앞장서겠다는 구상이다.

‘EV올인원’은 SK렌터카가 지난해 10월 국내 업계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도 유례없는 전기차 충전료까지 무한 책임지는 상품이다. 스마트폰 무제한 Data 요금제를 착안하여 전기차 렌털업에 접목시킨 것이 특징이며, 월 렌털료에 충전료를 포함해 고객은 렌털료만 내면 계약기간 중 무료 충전을 할 수 있다. 약정 거리 내에서 국내 7천여 개(전국 전기차 충전소 약 80% 해당)의 한국전력 및 환경부 급속 충전기를 SK렌터카 전용 충전 카드로 별도의 결제 없이 사용자 인증만으로 손쉽게 이용 가능하다. (단, 약정 주행 거리 무제한 상품의 경우 충전 제한 없음)

SK렌터카 관계자는 “SK그룹의 ESG 경영에 동참하고자 통합 2년차인 올해 친환경 모빌리티 렌털 전문기업으로 전환하고, 년 초 녹색채권 발행 등을 통해 구체화 하였다”며, “앞으로 보유 차량 전환 계획을 착실히 실천하고, 친환경 중심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 선보여 ‘친환경 모빌리티 렌털 전문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굳건히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5일 “제 1차 ‘K-EV100’ 렌트·리스 릴레이 선언식”에 참여한 김현수 SK렌터카 BM혁신본부장(좌측)이 한정애 환경부 장관(우측)으로부터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100 기업 승인서”를 수여 받고 있다.

 

25일 “제 1차 ‘K-EV100’ 렌트·리스 릴레이 선언식”에 김현수 SK렌터카 BM혁신본부장(좌측)이 한정애 환경부 장관(우측)과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100 기업 승인서” 인증 단체 사진.

 

(2열 우측부터 세번째)김현수 SK렌터카 BM혁신본부장

 

구분 내용 기대효과
친환경 차량 보급 확대 친환경 차량 렌탈자산 비중 확대 연간 약 260천t CO2 절감 가능

(전기차 20만대 보급 기준)

고객 ECO 드라이브 지원 스마트링크/케어를 활용한 고객 운전 지원

(정속주행, 급발진/브레이크 방지 등)

연간 약 32천t CO2 절감 가능

(등록 차량의 50% Eco-Driving 참여 기준)

고객 비가동 차량 활용 지원 카쉐어링 등 관련 서비스 지원 연간 약 31천t CO2 절감 가능

(등록 차량의 20% 카쉐어링 운영 시)

[참고 자료 1.] 주요 온실가스 배출 저감 활동 및 기대효과

– SK핀크스, 제주UTD FC와 함께 어르신 급식 지원 1억 원 공동 후원
– 연말까지 제주도 내 노인복지관 등 총 26곳, 결식 어르신 2,300여명에 무료 급식 지원
– 향후 배송자의 안전과 유지비 절감 위해 SK렌터카 ‘모빌리티 뱅크’ 접목도 검토 中
– “앞으로도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지역 사회와 상생 노력 지속할 것”

SK렌터카 등 제주에서 사업을 펼치고 있는 SK관계사들이 지자체와 함께 제주도 내 결식 어르신을 돕기 위해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란 SK그룹이 COVID-19 장기화로 인한 취약계층 무료 급식소 폐쇄에 따른 결식 인구 증가와 소상공인 및 복지시설 운영난 등의 사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펼치는 사회적 가치 창출 캠페인이다.

SK렌터카는 18일 제주도청에서 SK핀크스와 제주도청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SK렌터카 황일문 대표 ▲SK핀크스 강석현 대표 ▲제주UTD FC 김현희 단장 ▲제주도청 원희룡 도지사 ▲제주도 노인복지관 휴완(스님) 관장 ▲서귀포시 노인복지관 김재경 관장 등 총 6개사 관계자 18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서 SK렌터카는 SK핀크스, 제주UTD FC와 함께 총 1억 원의 후원금을 연말까지 제주시와 서귀포시 내 노인복지관과 사회복지관 등 총 26곳의 무료급식 지원사업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이번 후원으로 제주시 노인복지관과 서귀포시 노인복지관은 주 1~3회, 총 2,300여 명의 어르신께 제공하던 무료 급식의 품질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SK렌터카는 소상공인과 스타트업, 사회적 기업들을 대상으로 시행 중이던 사회적 가치 창출 프로젝트 ‘모빌리티 뱅크*’를 통해 이번 협약 기간 중 제주도 노인복지관에 소형 전기차를 추가 제공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이를 통해 급식 배송 중 발생할 수 있는 안전 문제 해결에 나서고, 차량 유지비 등의 경제적 부담까지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서다.
*경제적 이유 등으로 차량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사회적 기업에게 차량을 무상 임대해주고, 각 기업들은 자신들의 특성에 맞춰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을 전개해 렌털료를 대신하는 상생 협력 모델이다. 지난 2018년 10월 첫 시행 이래 매년 새 기수를 선발해 운영되고 있으며, 현재 3기 총 67개 기업이 운영되고 있다.

이밖에도 SK렌터카는 제주 지역 상생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해 제주 지역사회로부터 삼다수 6만병, 감귤 80톤 등 특산물을 구매해 고객에게 무상 제공하며 제주를 간접 체험할 수 있게 했다. 더불어 ‘깨끗한 제주 바다 만들기 캠페인’에 동참해 해안 쓰레기 수거 봉사활동을 진행하며 제주 자연환경 보존에 앞장섰다.

올해는 제주도 내 마스크 제조사를 통해 총 8만5천개의 마스크를 구매해 이달 25일부터 6월 말까지 약 3개월간 SK렌터카 이용 고객에게 1팩(4매)씩 무상 제공할 계획이다.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은 물론, 지역 사회와 함께 상생하기 위해서다.

SK렌터카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도 내 결식 어르신께 조그마한 도움을 드리고자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뜻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상생하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SK렌터카,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협약 체결 단체 사진 ①

 

SK렌터카,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협약 체결 단체 사진 ②

– 아이오닉5, 테슬라 모델3(롱레인지)·모델Y(롱레인지), 기아 EV6 등 총 4종···3월 말 까지 장기 렌털 사전 예약 진행
– 차종별 선착순 100명씩, 총 400명 대상 렌털료 50만원 할인··· 내달부터 차량 인도 개시,제주 전기차 단기 렌털 48시간 무료이용권은 덤
– 전기차 궁금증 해소/차량 선택 폭 넓히고자 ‘시승 이벤트’ 등 체험 행사도 진행 예정

SK렌터카가 본격적인 전기차 장기 렌털 시대를 연다.

10일 SK렌터카는 현대 아이오닉5, 테슬라 모델3(롱레인지)·모델Y(롱레인지)와 이달 공개 예정인 기아 EV6 등 전기차 총 4종을 대상으로 이달 말 까지 신차 장기렌터카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전 예약은 차세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모델을 기반으로 출시한 현대 아이오닉5 차량 등 전기차 이용객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차종으로 구성했다.

현대 아이오닉5의 경우 지난 2월 출시에 앞서 사전 계약 첫날부터 국내 완성차 모델 중 역대 최다 수요 기록을 갱신하는 등 올 상반기 최고 인기 차량으로 손꼽히고 있다. SK렌터카는 제조사들과 협력을 통해 이번 이벤트를 마련했으며 고객에게 빠른 차량 인도는 물론, 대여료 할인 혜택과 전기차 단기 렌털 무료 이용권까지 제공할 방침이다.

SK렌터카는 전기차 사전 예약 고객에게 4월부터 테슬라 모델3를, 5월부터 아이오닉5를, 7월부터 테슬라 모델Y 차량을 전달하고, 곧 공개될 기아 EV6 또한 올 하반기 내 신속히 받아볼 수 있게 준비할 계획이다. (※ 제조사 사정에 따라 차량 출고 일정이 변동될 수 있음)

또한 사전 예약 후 차량 인도까지 완료한 고객 총 400명(차종별 100명)을 대상으로 렌털료 50만원 할인 혜택과 더불어 SK렌터카 제주지점에서 사용 가능한 전기차 단기 렌털 48시간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이번 SK렌터카의 전기차 장기 렌털 사전 예약을 원하는 고객은 SK렌터카 홈페이지(www.skcarrental.com)와 다이렉트 상담센터(1670-9112)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SK렌터카 공식 SNS 채널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네이버 블로그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SK렌터카는 고객의 전기차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제조사별 전기차 출고 시점에 맞춰 ‘시승 이벤트’도 기획 중이다. 전기차 장기 렌털을 고민하는 고객에게 단기간 차량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손쉬운 의사 결정을 돕겠다는 취지다.

SK렌터카 관계자는 “새롭게 출시하는 전기차 모델을 하루 빨리 경험해보고 싶은 고객 니즈를 반영해 이번 사전 예약을 진행하게 됐다”며 “전기차 상용화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다양한 렌털 모델을 선보이고 시승 이벤트 등 사전 체험 행사도 늘려 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설명 1.] SK렌터카 전기차 사전 예약 안내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