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MOU

○ 삼성전자 제품과 SK매직의 차별화된 관리 서비스를 결합한 상품 출시해 렌탈 경쟁력 대폭 강화
○ 결합 상품을 SK매직 및 관계사의 다양한 구독 플랫폼에 선보여 매출/렌탈 계정 증가 기대
○ 기존 시장에 없던 새로운 공간 관리 서비스 선보여 고객의 새로운 요구 충족
○ 양사의 노하우 기반, 시너지가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협력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

SK매직(대표 윤요섭)이 삼성전자와 강동구 길동에 위치한 SK매직 브랜드 체험공간 ‘잇츠매직 (it’s magic)’에서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와 강봉구 삼성전자 한국총괄(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SK매직과 삼성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삼성전자의 다양한 가전 제품을 SK매직 플랫폼에서 판매 ▲삼성전자 제품과 SK매직의 차별화된 렌탈서비스를 결합한 상품 출시 ▲SK그룹 관계사 및 다양한 구독플랫폼으로 판매 채널 확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인 협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SK매직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그동안 고객의 요구가 강했던 에어드레서, 건조기, 세탁기, 냉장고 등 대형 제품에 대한 라인업을 강화할 수 있게 됐으며, 삼성전자는 렌탈 서비스를 원하는 고객의 새로운 요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SK매직은 제품 무상 A/S, 소모품 교체 등 일반적인 렌탈 관리서비스뿐 아니라 기존 시장에 없던 공간 전체를 관리해주는 서비스 상품도 선보일 계획이다.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는 새로운 결합상품과 공간 관리 서비스를 통해 매출과 렌탈 계정 확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회사 관계자는 말했다.

강봉구 삼성전자 한국총괄(부사장)은 “각 분야를 대표하는 양사의 앞선 역량을 기반으로 새로운 고객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최적의 파트너사인 SK매직과 함께 시너지가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협력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는 “삼성전자와의 전략적 제휴로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켜줄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 기반을 구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가치 제고를 위한 다양한 기업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렌탈시장에서의 리더십 강화 및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매직-삼성전자,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MOU 체결 4일, 서울시 강동구 길동에 위치한 SK매직 브랜드 체험공간, 잇츠매직(it’s magic)에서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와 강봉구 삼성전자 한국총괄이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로부터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 강봉구 삼성전자 한국총괄(부사장))

 

SK매직-삼성전자,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MOU 체결 4일, 서울시 강동구 길동에 위치한 SK매직 브랜드 체험공간, 잇츠매직(it’s magic)에서 SK매직과 삼성전자 관계자가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MOU체결을 기념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로부터 김보경 삼성전자 CE영업혁신그룹장(상무),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CE영업팀장(전무), 이현식 삼성전자 한국총괄 B2B영업팀장(전무),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 강봉구 삼성전자 한국총괄(부사장), 김필중 SK매직 마케팅본부장, 김관현 SK매직 매직케어사업부장, 장상욱 SK매직 마케팅전략실장)

 

사업 포부 전하는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 4일, 서울시 강동구 길동에 위치한 SK매직 브랜드 체험공간, 잇츠매직(it’s magic)에서 윤요섭 SK매직 대표이사가 삼성전자와 전략적 사업제휴를 위한 MOU체결식에서 사업 진행에 대한 포부를 밝히고 있다.

–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분야 산학협력 MOU체결
∙∙∙ 관련 정보∙인프라 공유, 연구 인력 및 각종 학술 교류 추진
– “정보통신∙렌탈 서비스에 AI기술 등을 활용해 고객 편의 및 만족도 향상시킬 것”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 박상규)가 비즈니스와 디지털 기술 접목을 위해 서울대학교 연구 기관과 손잡았다.

 

SK네트웍스와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은 21일 SK네트웍스 명동사옥에서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분야 산학협력 MOU’를 체결하고 향후 공동 연구 체계를 구축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네트웍스는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함께 ▲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 분야 공동연구 ▲ 연구 정보 및 인프라 교류 ▲ 심포지엄, 워크숍 등 학술 교류 ▲ 인턴십, 현장 프로젝트를 통한 연구 인력 교류를 진행하게 된다.

 

SK네트웍스는 최신원 회장이 직접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Process 및 Biz Model 혁신을 모든 Biz 영역에서 이루어야 한다”고 강조할 정도로, 시대에 맞는 디지털 역량 향상 및 사업모델 개발을 추진해왔다.

 

이와 관련 2017년 전담조직 DSG(Data Scientist Group) 및 DT(Digital Transformation) Agent Group을 만들었으며, 지난해부터 ‘전사 Data 활용 역량 체계’를 수립해 구성원 전체의 디지털 활용 역량 업그레이드를 진행해오고 있다.

 

더불어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자동차 종합관리 솔루션 ‘스마트 링크’를 개발·운영하고 있으며, 차량번호만으로 타이어 사이즈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이기도 했다. 또 국내 최초 인공지능(AI) 기반 중고폰 무인 매입기인 ‘민팃ATM’을 통해 새로운 중고폰 유통문화를 제시하고, 자회사 SK매직를 통해 IoT 및 AI 기능을 탑재한 모션 공기청정기 등 다양한 생활가전제품들을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SK네트웍스는 이번 산학협력 협약을 바탕으로 이론과 실제가 조화된 한 차원 높은 수준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해 나갈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이번 MOU로 정보통신과 렌탈을 비롯한 보유 사업 전 영역에서 AI와 IoT를 활용한 상품과 서비스 개발 기회가 넓어져 고객 편의와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것”이라며 “사업뿐만 아니라 기업문화, 사내 교육 등에서도 적용할 수 있는 부분을 연구해 ‘일하는 방식의 혁신’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끝.

 

[사진 설명] SK네트웍스는 21일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분야 산학협력 MOU’를 맺었다. 최성환 SK네트웍스 기획실장(왼쪽)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자동차 등 산업 분야 시스템/제품/프로세스 시험∙인증 글로벌 대표 기관

… 전기차 정비, 충전설비 안전 관리 등 상호 협력 약속

– “전기차 증가 추세 맞춰 전문성 기반 양질의 서비스 전개해 나갈 것”

 

스피드메이트가 150년 역사를 자랑하는 산업계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TÜV 라인란드’와 손잡고 전기자동차(EV) 시장 성장에 대비한 다양한 협력활동을 전개한다.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 박상규)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3일 워커힐에서 신정식 스피드메이트사업부장과 카스텐 리네만 TÜV 라인란드 코리아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함께 한 가운데 ‘전기차 시장 성장 대응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TÜV 라인란드는 국내외 주요 완성차 및 자동차 부품, 전기자동차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시스템/제품/프로세스 시험 및 인증을 하는 글로벌 기관으로 독일 쾰른에 본사를 두고 있다. 150여 년의 역사를 지녔으며, 1987년 해외 인증기관으로는 최초로 우리나라에 법인을 세운 이래 국내 8천여 개의 고객사를 두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국내 전기자동차 운영과 관련된 고전압 안전교육, 전기차 정비 작업 및 배터리∙충전설비 관리 등에 대한 정보와 지식을 교환하며 지속적인 협력을 유지하기로 합의했다. 스피드메이트는 이를 통해 자사 구성원들의 정비∙안전관리 역량이 향상되고, 전기자동차 운전고객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펼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스텐 리네만 TÜV 라인란드 코리아 대표이사는 “기존 내연기관 차량과 부품 시험, 검사, 인증 및 교육 분야에서 보유하고 있는 경쟁력을 바탕으로 국내 전기차 보급에 따른 다양한 관련 분야에서 기여할 수 있는 부분이 많을 것”이라며, “스피드메이트가 추진하는 여러 사업영역에서 협력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피드메이트 관계자는 “전기자동차 관련 여러 국책과제들이 활발히 이뤄지고 제조업체들에 대한 이산화탄소 배출규제가 심화되면서 전기차에 대한 관심과 실제 구매가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며 “자동차 관리 No.1 브랜드로서 전기차 시대 속 고객들에게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TÜV 라인란드를 비롯한 업계 선도 기업들과 긴밀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3일 TÜV 라인란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기자동차(EV) 시장 성장에 대비한 다양한 협력활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워커힐에서 신정식 스피드메이트사업부장(오른쪽)과 카스텐 리네만 TÜV 라인란드 코리아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