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채움

 

아침, 저녁으로 부는 선선한 바람에 이제 가을이 찾아왔다고 알려주는 것 같습니다.가을 하면 ‘독서의 계절’이라는 말이 있는데요.
SK네트웍스에는 구성원들의 독서를 위한 공간으로 ‘채움 라이브러리’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한 구성원들의 원활한 독서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데요. 그 중, 지난 8월에 진행한 채움 라이브러리 독서 리뷰 이벤트 ‘독서 채움’ 우수 리뷰를 소개해 보겠습니다.

 

 

AI가 앞으로 세상을 어떻게 바꾸어 나갈지, 긍정적이고 부정적인 여러 전망에 대해 대강만 알고 있었습니다. 저 역시 AI의 시대가 두려웠습니다. 책에 따르면 PwC는 2017년 보고서에서 일대일 대체를 통한 일자리는 2030년까지 38% 감소하리라 전망했습니다. 저자는 여기에는 AI로 인한 한 산업 전체의 일자리 파괴가 빠져있음을 지적했습니다. 저자는 일자리 상실 문제에 대한 대응 방안으로 3R Retraining(재교육 재훈련) / Reducing(근로 시간 단축) / Redistributing(소득 재분배) ]을 제시하며, “사회적 투자 급여” 개념을 제안했습니다. 사회적 가치를 높이고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 데에 도움이 되는, 그러면서 기계가 아닌 사람이 필요한 분야에 일자리를 제공하고 급여를 주자는 것입니다. 1) 케어 (육아, 노인 장애인 돌보기 등) 2) 지역사회 봉사 (환경 복원, 방과 후 수업, 공원 안내 등) 3) 교육 (직업교육, 디지털 교육 등) 이외에도 AI에 대한 많은 통찰과 생각할 거리를 담고 있습니다.

 

 

이 책을 보면 운동도 중요하지만 먹는 게 우리 몸에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알게 됐습니다. 생채식이 우리 몸이 원시시대의 식생활에 가장 비슷한 모습으로 돌아가는 것이라 인간의 몸에 가장 적합한 형태의 식이요법이라는 것입니다. 생채식을 하게 된 저자의 몸이 엄청 가벼워지고 잔병이 없어진 것을 보고 많은 사람이 생채식을 통해 새로운 삶을 살 게 된 것을 보니 참 놀라웠습니다. 생채식 다이어트의 장점은 다음 세 가지로 요약 할 수 있습니다. 첫째, 철저한 계획이나 피땀 흘리는 노력 없이도 건강하고 슬림한 몸매를 365일 유지할 수 있다. 둘째, 자신의 변화가 가족은 물론 주변 사람들에게도 영향을 미치고 변화 시켜 건강을 전파하는 효과가 있다. 셋째, 하루 한 끼 생채식 식단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이미 지구 환경과 동물을 지키는 훌륭한 환경운동을 하는 셈이다.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생채식은 쉽지 않은 일지만, 더 건강한 삶을 살기 위해 좀 더 노력해 보고 적용해 봐야겠다고 생각을 하게 되었던 책이었습니다.

 

 

평소에도 미니멀 라이프에 관심이 많았고 자원의 소중함과 재활용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많은 공감을 하며 일상생활 속에서도 꾸준히 실천을 하고 있었습니다. 미니멀 라이프에 대해 많은 책을 읽어보았지만,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현실적이고 공감 할 수 있는 내용을 많이 담고 있다는 것입니다.
친한 지인이나 부모님에게 한 권씩 선물로 드렸던 책이고 미니멀 라이프에 관심이 있고 거주 공간에 너무나 많은 물건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면 이 책을 추천해 드립니다.

 

 

여러 권의 책을 쓴 저자는 확실히 잘 읽히는 책을 씁니다. 막힘없이 잘 읽히고 읽는 시간과 중간 멈춰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이 적절히 있는 좋은 책이었습니다. 저는 항상 좋은 질문을 던질 줄 아는 사람을 동경해 왔습니다. 회의 중 일의 본질을 꿰뚫는 질문을 던지는 사람, 강연이 끝나고 강연 그 이상의 것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질문을 던지는 사람, 어떤 사람과도 어색함 없이 관계를 틀 수 있는 이야기를 이끌어 내는 질문을 하는 사람, 그래서 이 책을 많은 기대를 품고 손에 들었습니다. “질문은 어느 정도의 지식이 있어야 가능하다’ 내가 아는 것과 더 알고 싶은 것 사이의 간극을 줄이기 위해 나오는 것이 질문이라고 생각합니다. 현재에 대한 이야기보다 여기까지 이르게 된 과정에 대한 이야기를 좋아하는데, 상대가 자연스럽게 대화의 주도권을 쥐게 하는 질문을 던지는 것과 최고의 대화를 위한 좋은 질문은 준비해야 합니다. 좋은 질문은 상대의 관심 분야에 대한 것 입니다. 대인관계의 출발점은 상대에 대한 관심이고, 아는 것은 말로 표현하고, 써보고 그런 과정에서 나름의 의견이 생기며 해법이 다양해지는 것입니다. 이것으로 인해 잃는 것은 없는가? 반대로, 이것 때문에 얻는 좋은 것은 무엇인가? 중요한 건 실패에서 무언가를 배우고 같은 실패를 반복하지 않는 것입니다.

 

지금까지 SK네트웍스 ‘독서 채움’ 이벤트 4권의 우수 리뷰를 소개해 드렸습니다.
다가오는 긴 연휴에 독서를 통해 잠시 일상의 분주했던 마음을 내려놓고 차분하게 책을 읽는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