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안재홍

– 비대면 중고폰 매입기 민팃ATM, 배우 안재홍과 함께하는 두 번째 광고 캠페인
– P2P 중고거래 번거로움, 오프라인 매장에서의 흥정과정 해결에 초점
– “민팃ATM을 활용한 중고폰 거래 및 사회적 가치 창출 확대 위해 노력할 것”

국내 최초 인공지능(AI) 기반 중고폰 매입기를 통해 정보통신 리사이클을 추진하는 민팃이 새로운 영상광고를 통해 잠들어있는 중고폰 깨우기의 속도를 높인다.

민팃은 30일 민팃ATM의 쉽고 간편한 서비스를 알리는 내용의 영상 광고를 제작해 유튜브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송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고객들의 참여를 유도하는 ‘Call to Action’ 메시지에 초점을 맞췄다. 민팃ATM을 알리는 것에 그치지 않고 집 안에 잠들어 있는 중고폰을 바로 꺼낼 수 있도록 기획한 것이다. P2P 거래의 번거로움과 중고폰 매장 거래의 어려움을 쉽고 간편하게 해결하는 민팃ATM의 장점을 보여주며, “중고폰을 민팃하라” 는 참여 메시지를 담았다.

민팃은 지난 6월 배우 안재홍과 함께 1차 광고 캠페인을 제작, 누적 유튜브 약 490만뷰를 기록했으며, 고객들의 높은 관심 속에 민팃ATM을 통해 월 6만대 이상의 중고폰을 회수하고 있다.

민팃 관계자는 “지난 캠페인으로 중고폰 유통의 새로운 방식인 민팃ATM을 배우 안재홍과 함께 위트 있게 풀어내 고객 흥미를 높일 수 있었다”며 “배우 특유의 편안한 인상과 밝은 이미지가 민팃의 브랜드 이미지와 어울려 더 많은 고객들의 민팃ATM 이용을 통해 중고폰 거래에 참여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출시한 민팃ATM은 우리나라 최초로 인공지능 기능을 탑재한 중고폰 ATM으로, 기기 안에 휴대폰을 넣으면 기능 점검과 시세 조회는 물론 판매 및 기부까지 현장에서 바로 이뤄지도록 했다. 이를 통해 사용이 끝난 중고폰을 꺼내놓지 않았던 고객들의 시장 참여를 유도하고, 명확하고 쉬운 중고폰 기부를 통해 ICT취약계층 아동을 돕는 프로젝트를 시행해 사회적으로도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나아가 중고폰 리사이클을 통해 자원 재활용 및 환경보전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나서고 있다.

정보통신 리사이클 브랜드 민팃은 국내최초 인공지능(AI) 기반 중고폰 매입기 민팃ATM이 쉽고 간편한 서비스임을 알리는 내용의 영상 광고를 제작해 각종 채널을 통해 송출한다고 30일 밝혔다.

 

AI기반으로 한 무인 중고폰 매입기  민팃ATM에서 지난 6월 새로운 광고가 라이브 되었습니다. 이번 영상 광고에서는 위트있고 개성 넘치는 배우 안재홍을 모델로하여, 민팃 중고폰 ATM 이용을 통해 고객 가치와 사회적 가치를 높인다는 내용의 에피소드로 유쾌하게 풀어냈습니다. 티저 영상 공개 일주일만에 조회수 150만을 돌파하며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는데요. 광고 현장부터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파헤쳐보도록 하겠습니다.

 

 

| Q.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SK네트웍스 정보통신사업부 ICT사업담당 ICT마케팅팀 장지웅 매니저입니다.

 

| Q. 민팃 중고폰 ATM이 무엇인지 설명 부탁드립니다.

막상 팔고자 하면 복잡한 중고폰 거래를, 비대면 키오스크를 통해 빠르고 정확하고 안전하게 고객이 판매하는 ATM입니다.

 

 

| Q. 민팃 광고는 ‘거래’편, ‘IT교육’편 ‘도시광산’편 세 가지로 되어 있는데 각각 어떤 내용을 담고 있나요?

‘거래편’은 빠르고 정확한(합리적인) 금전적(경제적) 혜택을 고객에게 전해준다는 내용이고, ‘IT교육편’은 어떤 중고폰 거래에도 없는 민팃만의 기부 기능을 통해 열악한 ICT환경에 놓인 어린이들에게 교육용 디바이스 등을 전해준다는 메시지입니다. 마지막 ‘도시광산편’은 중고폰 하나하나에 유용한 자원이 포함되어 있어 중고폰 판매를 통해 해당 자원을 재활용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 Q. 광고 속 ‘잠자는 폰으로 지갑, 지구, 세상을 구하자’ 라는 슬로건은 어떤 의미인가요?

각 광고 별 메시지와 매칭이 됩니다. 거래편=지갑 / 도시광산=지구 / IT교육=세상. 지구와 세상이 조금 유사한 단어이긴 하나 ‘지구’는 좀 더 물리적이고 구체적 개념이라 도시광산과, 그리고 ‘세상’은 조금 더 정서적 의미를 담아 IT교육과 연결될 수 있습니다.

 

 

| Q. 광고 모델로 안재홍 배우님이 캐스팅 된 계기가 있을까요?

광고를 처음 기획할 당시, 모델에 대한 고민은 매우 단순했습니다. 우리는 과연 어떻게 세상에 알려지고 싶은가와 브랜드 아이덴티티 소구점에 대한 부분을 고민했는데요. ‘진정성’, ‘성실함’, 주변에서 마주칠 것 같은 친근/친밀한 캐릭터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모아졌고, 추가적으로는 ‘너무 내 꺼, 내 이익을 잘 꼼꼼하게 챙기는 캐릭터보다는 내가 조금 양보할 수도 있는, 그리고 좋은 일에 순수하게 기뻐할 수 있는 캐릭터를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기획 회의 당시 안재홍 배우가 어떻냐는 의견이 나왔고, 한 번에 만장일치로 결정됐습니다.배우 자체 이미지와 활동에서 보여주는 이미지가 인간적이면서 따뜻한 느낌이 지배적이고 유머러스한 부분도 앞의 이미지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것 같아, 이번 민팃 광고에 제격이라 생각되었던 것 같습니다.

 

| Q. 광고 촬영 당시, 기억에 남는 혹은 재미있었던 에피소드가 있을까요?

(솔직해야 되죠?) 촬영장 사육이랄까요? 촬영장에서는 실로 끊임없이 먹을 것이 제공되었습니다. 사실 업계에서는 일명 ‘촬영장 사육’이라고, 일단 촬영장 밤샘 하루면 최소 1~2kg은 찌게 되어있다고 합니다. 새벽 2시와 4시에도 각각 떡과 도너츠 종합세트가 등장하여 다시 한 번 놀랐던 기억이 있었습니다.

 

▼민팃 광고 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s97O5HnEGQ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