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6월엔 서랍속 ‘가로본능’으로 민팃하세요”

– 민팃, 이달부터 ‘월간 민팃폰’ 이벤트 시행… 매월 특정 중고폰 선정해 특별 선물 제공
– “중고폰 재활용에 대한 관심과 동기 유발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이벤트 이어갈 것”

ICT 리사이클 브랜드 민팃(MINTIT)은 중고폰 재활용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동기를 유발하기 위한 이벤트로 ‘월간 민팃폰’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이는 고객이 민팃에서 지정한 특정 중고폰을 민팃ATM에 판매 또는 기부 할 경우 특별한 선물을 제공하는 월단위 행사로, 6월 민팃폰으로는 과거 큰 인기를 끌었던 ‘애니콜 가로본능 폰’을 선정했다.

민팃 관계자는 “피처폰은 다른 고객이 사용할 수 없고 재자원화를 통한 금전적 가치도 낮지만, 장롱이나 서랍 안에 잠든 채로 폐기되지 않고 집밖으로 나온 것만으로 환경적 측면의 의의가 있다”며 “월별 특별 보상폰을 선정해 기본금액인 1천원 외에 특별 선물을 제공함으로써 중고폰 리사이클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참여가 더 커지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중고폰을 가지고 있는 고객은 민팃 홈페이지(www.mintit.co.kr)에서 판매 예약을 한 후 SK텔레콤 대리점 및 전국 대형마트, 삼성디지털프라자 등 전국 3천 3백여 개소에 있는 민팃ATM에 중고폰을 넣고 거래하면 이벤트 대상자가 된다. 이달의 경우 월간 민팃폰에 참여한 모든 고객에게 스타벅스 3만원권을 제공키로 했다. 이와 함께 7월의 민팃폰으로 ‘햅틱’을 예고했다.

민팃은 월간 민팃폰을 이벤트 게시와 함께 ‘가로본능 챌린지’, ‘소문내기 이벤트’ 등 고객 참여 확대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기획했으며, 앞으로도 고객이 흥미를 갖고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이어갈 계획이다.

민팃 관계자는 “고객들이 애착 가졌던 휴대폰의 이름을 상기하며 즐겁게 민팃에 동참하길 바란다”며 “휴대폰 선정과정에서부터 고객 의견을 반영하는 등 다양한 피처폰 및 스마트폰을 다루는 ‘월간 민팃폰’으로 발전시켜 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보통신 리사이클 브랜드 민팃이 매월 진행하는 ‘월간 민팃폰’ 이벤트. 매월 1개의 휴대폰을 선정해 해당 휴대폰을 예약 판매한 고객 전원에게 추가 상품의 혜택을 제공한다.
민팃은 ‘월간 민팃폰’ 이벤트 시작과 함께 개인 SNS를 통해 참여할 수 있는 ‘가로본능 챌린지’를 기획했다. 오는 30일까지 어디든 가로로 매달린 사진을 찍어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에 업로드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애플워치(3명), 신세계상품권 10만원권(3명), 스타벅스 아메리카노(20명)를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