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SK네트웍스, 아시아나항공과 마일리지 제휴 협약

l SK네트웍스가 아시아나항공과 업무 협약을 맺고 업계 최초로 주유 시 항공 마일리지 적립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전국 SK네트웍스 직영주유소에서 모바일 주유앱 ‘자몽’으로 결제하는 고객들은 기존에 제공받던 특별할인을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전환할 수 있다.

■ 모바일 주유앱 ‘자몽’으로 결제 시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전환 적립 가능

■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에서 해피오토멤버스 카드 발급 시에도 마일리지 적립

■ “개방적 협력과 통합 멤버십 구축을 통해 미래형 모빌리티 주유소 만들 것”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 박상규)가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과 업무 협약을 맺고 업계 최초로 주유 시 항공 마일리지 적립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제휴로 전국 SK네트웍스 직영주유소에서 모바일 주유앱 ‘자몽’으로 결제하는 고객들은 기존에 제공받던 특별할인을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전환할 수 있게 됐다. (자몽 할인 20원당, 아시아나 1 마일리지) 즉, 운전자가 리터당 100원을 할인 받을 수 있는 주유소에서 한 달에 100리터씩 주유할 경우 연간 국내선 편도 항공권에 해당하는 6천 마일리지까지 적립할 수 있다는 계산이다.

이와 함께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에서 SK네트웍스의 차량 전용 멤버십 ‘해피오토멤버스’ 카드를 발급받는 고객의 경우 300마일리지 적립도 가능하다. 해피오토멤버스는 주유에서 정비, 세차에 이르기까지 SK네트웍스만의 토털 카라이프 사업역량이 집약된 멤버십으로 고객들의 운전 성향에 따라 복합형•세차특화•정비특화 등 다양한 옵션을 선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SK네트웍스와 아시아나항공은 신규 제휴 기념으로 추첨을 통해 11월 30일까지 특별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우선 자몽 할인을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전환한 고객 200명에게 2천 마일리지를 추가 지급하는 한편, 해피오토멤버스 신규 발급 고객 30명에게는 보너스 1천 마일리지를 적립해준다.

이에 앞서 양사는 작년 11월 워커힐 호텔과 아시아나항공간 상호 마일리지 및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하기로 하는 협약을 체결하고 올 1월부터 시행에 들어간 바 있다. SK네트웍스와 아시아나항공은 향후 공동 마케팅과 홍보를 강화해 호텔•렌터카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통합 시너지를 확대해 간다는 방침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향후 세차, 드라이브 스루 등 다양한 연계 서비스에 자몽을 활용해 국내 유일의 디지털 주유소 모델을 구축할 것”이라며 “외부와의 개방적 협력과 강력한 통합 멤버십을 기반으로 기존 주유소 사이트를 미래형 모빌리티 거점으로 진화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