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SK네트웍스 임직원 60여명, 쪽방촌 방문 봉사

l 최신원(왼쪽 첫 번째) SK네트웍스 회장과 박상규(왼쪽 네 번째) SK네트웍스 사장이 28일 서울시 동대문구 창신동에 위치한 쪽방촌을 찾아 생활 필수품이 담긴 상자를 전달했다. 최 회장은 2012년부터 임직원, 의료진과 함께 연말마다 쪽방촌을 방문해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 최신원 회장 6년째 임직원들과 동대문 쪽방촌 찾아 겨울나기 생필품 전달
  • SK네트웍스, 워커힐, SK매직, 경희미래위원회 등 함께 봉사활동 참여
  • 작년 방문 봉사 때 홀로 쓰러져 있는 주민 발견, 목숨 구하기도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연말을 맞아 임직원과 함께 쪽방촌 봉사활동을 펼쳤다.
최신원 회장은 지난 2012년부터 6년째 빠짐없이 쪽방촌을 찾고 있다.

최신원 회장은 28일 박상규 SK네트웍스 사장, 도중섭 워커힐 호텔 총괄, 류권주 SK매직 대표를 비롯2017년도 신입사원들 그리고 경희대 한의사·간호사 등 60여명을 이끌고 서울시 동대문구 창신동 쪽방촌을 방문해 주민들에게 생활필수품을 전달했다.

쪽방촌 주민들에게 전달된 생필품은 라면과 통조림 반찬, 쌀처럼 겨울에 조리하기 쉬운 식품들과 통증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붙이는 파스 등 생활용품들이다.

최신원 회장의 쪽방촌 방문에는 경희대와 경희의료원 소속 한의사·간호사들도 동참했다. 최신원 회장은 2014년 경희미래위원회 공동위원장을 맡으며 경희의료원과 인연을 맺었다.

특히 작년 SK네트웍스의 쪽방촌 방문 봉사 때 저혈당 쇼크로 쓰러져 있는 주민을 발견, 현장에서 한의사들이 구급차가 도착하기 전까지 응급처치를 하고 병원으로 바로 이송하여 목숨을 구하기도 했다. 쪽방촌 관리 기관인 쪽방센터에서는 ‘겨울에는 특히 추운 날씨로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이 방안에서 사고를 당하는 경우가 많은데 봉사단의 방문이 큰 도움이 되었다’고 전했다.

최신원 회장은 임직원들에게 “매서운 날씨에 임직원들이 한마음 한 뜻으로 이웃사랑 활동에 동참해 주어 매우 고맙게 생각한다”며 “우리는 오늘 하루 봉사를 하는 것이지만, 길고도 추운 겨울은 쪽방촌 주민들에겐 더욱 힘겨울 것”이라며 우리의 마음과 정성이 쪽방촌 주민들의 힘겨운 겨울나기를 조금이나마 따뜻하게 해 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보도자료] SK네트웍스, 연말맞이 김장 나눔 행사 진행

 

|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과 박상규 사장 및 임직원들이 29일 경기도 수원시에서 진행된 ‘2017 행복나눔 김장행사’ 에서 직접 담근 김치를 들어 보이고 있다.

SK네트웍스, SK매직, SKC, SK텔레시스 SK계열사 임직원 190여명 참여
8,000 포기 김장김치 담궈 복지관, 쪽방촌, 다문화가정 등에 전달 예정
14, 연탄배달 봉사활동도 진행 연탄 15천여장 400여포대 전달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박상규)는 29일, 경기도 수원시에서 김장김치를 임직원들이 직접 담가 이웃에게 전달하는 ‘2017 SK 행복나눔 김장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12년째를 맞은 김장 봉사에는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을 비롯해 SK네트웍스•SK매직•SKC등 관계사 임직원 190명이 참여했다. 아울러 수원을 거점으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경기사회복지모금회, 수원상공회의소, 경희대 직원들도 함께 힘을 보탰다. 또 기아대책 홍보대사인 방송인 김예분씨와 경기모금회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가수 현숙씨, 김국환씨 등 유명 연예인들도 다수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올해 김장행사에는 보다 질 좋은 김장김치를 전달하기 위해 워커힐 호텔 `수펙스 김치 연구소` 이선희 조리장이 현장에서 김치 담그는 방법을 지도했다. 봉사활동을 통해 준비된 8,000여 포기의 김장김치는 서울 및 경기도 지역 복지관, 쪽방촌, 다문화 가정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SK네트웍스는 앞서 14일 여주시 귀백리를 찾아 연탄배달 봉사활동도 진행했다. 최신원 회장과 SK네트웍스 임직원, 수원상공회의소, 경기사회복지모금회 회원 등 50여명이 참여해 연탄사용 55가구에 1만5천여장의 연탄을, 저소득 가정 400여 세대에 진천쌀 1포대씩을 전달했다.

매년 김장과 연탄배달 행사에 직접 참석하고 있는 최신원 회장은 “우리가 직접 준비한 김치와 연탄이 우리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소외 계층들의 목소리에 보다 관심을 갖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