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건강은 안녕하십니까 (1)직장인을 위한 사무실 건강 백서

1월이 되면, 참 많은 사람들이 건강을 염려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수많은 이들의 신년계획에 금연과 금주, 운동이 들어가 있기 때문이지요. 그런 여러분의 신년 계획을 응원하기 위해 SK네트웍스 블로그가 건강 특별 기획, ‘당신의 건강은 안녕하십니까?’를 준비해보았답니다. 두 번에 걸쳐 여러분을 찾아갈 ‘당신의 건강은 안녕하십니까?’ 포스트가 여러분의 건강 결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된다면 기쁘겠습니다.

자, 그럼 첫 번째 시간! 오늘 나누어 볼 이야기는 ‘직장인을 위한 사무실 건강 백서’입니다. 하루 최소 8시간, 가끔은 집보다도 더 오랜 시간을 머무는 사무실. 그렇기 때문에 사무실에서의 생활 습관만 바꾸어도 우리의 건강은 훨씬 좋아질 수 있답니다. 직장인을 위한 사무실 건강 백서, 시작해볼까요?

 

1. 바른 자세와 간단 스트레칭

거북목증후군과 각종 디스크는 앉아서 일하는 시간이 많은 직장인들의 고질병입니다. 한 번 걸리면 깨끗이 치료하기가 매우 까다로운데, 그것이 바로 우리의 평소 생활 습관과 직결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반대로, 생활 습관을 조금 바꾸고 간단한 스트레칭만 병행해도 이런 질병을 상당 부분 예방할 수 있답니다.

첫째, 바르게 앉기

바르지 못한 자세는 통증을 유발하고, 계속된 통증은 결국 디스크나 여러 질병으로 이어집니다. 특히 앉아 있는 자세는 서 있는 자세보다 척추에 2배 많은 부담을 주는데요, 이 부담을 조금이라도 줄이기 위해서는 바르게 앉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1) 바르게 앉는 법
의자에 앉을 때는 허리에 약간의 커브를 주어 엉덩이를 살짝 뺀다는 느낌으로 앉고, 어깨는 뒤쪽으로 당기듯 열어주세요. 고개가 앞으로 빠지지 않도록 턱을 몸쪽으로 살짝 당깁니다. 바른 자세가 몸에 익을 때까지 업무 중간중간 수시로 자세를 체크해보세요.

2) 책상과 의자 맞추기
바른 자세만큼이나 책상과 의자를 몸에 딱 맞게 쓰는 것도 중요합니다. 몸에 맞지 않는 가구는 허리와 목의 부담을 가중시키지요. 하지만 가구를 모두 바꾸기는 어려운 법! 그럴 때는 모니터 받침대나 의자 쿠션 등의 소품을 활용해보세요. 간단하고도 저렴하게, 사무실 가구를 몸에 꼭 맞게 사용할 수 있답니다.

둘째, 틈틈이 스트레칭

몸이 뻐근하거나 업무 집중력이 떨어질 때는 잠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업무 효율을 높이는 데에 도움이 됩니다. 사무실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스트레칭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1) 목 운동
일에 집중하다 보면 나도 모르게 고개가 모니터 쪽으로 빨려 들어가지요. 고개가 앞을 빠지게 되면 목에 부담이 커지고, 뻐근함을 느끼게 됩니다. 업무 시간 틈틈이 고개를 살짝 숙였다가 뒤로 쭉 젖히는 동작을 반복하여 뭉친 근육을 풀어주세요. 여러 번 반복하면 더 좋답니다. 간단한 동작이지만 허리까지 꼿꼿하게 펴져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데에도 도움이 됩니다.

2) 허리 & 등 운동
허리 건강을 지키는 아주 간단한 스트레칭! 바로 ‘기지개’를 켜는 것입니다. 허리를 꼿꼿이 세우고 기지개를 크게 켜서 허리와 등 전체 근육을 자극해주세요. 기지개를 자주 켜면 등에 날개처럼 붙는 군살도 예방할 수 있어 다이어트 효과도 만점! 이랍니다.

3) 다리 운동
저녁만 되면 다리가 퉁퉁 붓는 분이 있으신가요? 순환 문제로 다리가 잘 부어 하체 비만으로 이어진 분들께 효과 만점 스트레칭! 의자에 앉아 다리를 쭉 뻗고 발끝을 밀었다 당기기를 반복하세요. 업무를 하면서도 틈틈이 할 수 있는 간단한 스트레칭이지만, 그 효과는 톡톡히 볼 수 있으실 거예요.

4) 전신 운동
목, 어깨, 허리, 다리, 온몸이 뻐근할 때! 의자에 앉아 한쪽 다리를 다른 무릎 위에 올리고 상체를 틀어 쭈욱 스트레칭해보세요. 좌우 똑같이 반복해줍니다. 앉아서 간단히 할 수 있는 전신 스트레칭이랍니다.

 

2. 말할 수 없는 비밀? 항문 건강

부족한 운동 시간과 잦은 음주! 이러한 생활 습관 때문에 많은 직장인들이 ‘이 질환’을 가지고 있지요. 바로 대한민국 4명 중 1명이 앓고 있다고 알려진 ‘치질’입니다. 치질은 크게 치핵, 치열, 치루로 질환을 세분할 수 있습니다.

1) 치핵
치질환자 중 약 70%는 치핵 환자에 해당됩니다. 치핵 환자의 연령과 성별 분포는 고른 편이며, 화장실에 오래 앉아있는 습관이 가장 큰 발병 요인이지요. 처음에는 항문이 살짝 튀어나오는 느낌이다가, 나중에는 손으로 밀어 넣어야 할 정도로 튀어나오게 되기도 합니다. 예방법은 화장실에 짧게 앉아있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치질을 악화시키지 않기 위해서는 온수 좌욕이 권장됩니다. 45˚C 정도의 온수를 세숫대야에 받아 엉덩이를 물에 담그고 10분 이내로 좌욕을 하는 것인데요, 꾸준히 하여야 악화를 막을 수 있습니다.

2) 치열
변이 굵고 딱딱하여 배변 시 항문이 찢어지는 현상을 이릅니다. 며칠 후 통증이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나, 방치하게 되면 만성 치열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섬유질이 많은 음식물을 섭취하여 변비를 개선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온수 좌욕을 꾸준히 하면 완화에 도움이 됩니다.

3) 치루
치루는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에서 항문샘이 염증을 일으켜 농이 터져 나오는 질병입니다. 앞선 두 증상과 달리 발병하게 되면 반드시 수술이 필요한 질병입니다. 생각보다 많은 직장인들이 치루를 앓고 있는데요, 30~40대 남성의 발병이 특히 많은 편입니다. 직장인들에게 치루가 많이 발병하는 이유는 음주 후 잦은 설사가 원인이라고 하는데요, 설사가 심할 때는 지사제를 먹어 빨리 치료하는 것도 치루를 예방하는 방법이 될 수 있답니다.
치질 3총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모두 변비를 잘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변비가 생기지 않도록 섬유소가 풍부한 채소나 과일을 섭취하고, 물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치질이 의심되면 빨리 병원을 찾는 것이 좋은데, 치질 증상이 직장암 증상과 매우 유사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치질로 오해하여 직장암을 오랜 시간 방치하는 경우도 있지요. 숨길수록 큰 병 되는 치질! 부끄러움에 감추기보다는 발병하기 쉬운 생활 질환 중 하나로 인식하고, 꾸준히 관리해야 합니다.

 

3. 변기보다 더럽다고? 책상 건강 지키기

사무실에서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우리의 책상. 그런데 그 공간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미국 애리조나 대학의 조사에 따르면 책상은 화장실 변기 시트보다 무려 400배나 더 많은 박테리아가 서식하고 있다고 합니다. 책상에서의 건강 지키기, 어떻게 해야 할까요?

첫째, 세균 관리하기

물건에 세균을 옮기는 것은 바로 손입니다. 손을 깨끗이 잘 씻고 관리하면 책상 위 박테리아를 줄일 수 있답니다. 책상 위에 떨어뜨린 간식 부스러기도 박테리아를 증식시키는 요인이 될 수 있습니다. 책상에서 무언가를 먹는 습관을 고치는 것이 좋지만, 그것이 없다면 먹자마자 손을 닦고 부스러기를 잘 치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음료나 테이크아웃 잔을 며칠씩 방치하는 것도 책상에서 세균을 키우는 일! 다 먹은 음료들은 바로 쓰레기통에 버려주세요. 책상과 컴퓨터, 마우스, 전화기는 매일 닦는 것이 좋습니다.

둘째, 공기 관리하기

건조하고 먼지 가득한 사무실 공기는 기관지와 피부를 괴롭히는 주범! 창문을 열어 환기를 자주 하고, 가습기와 공기청정기를 사무실 곳곳에 배치하는 것이 좋습니다. 책상 위에 작은 화분을 하나 올려놓으면 가습기와 공기청정기 역할을 어느 정도 기대해볼 수 있는데요, 책상 위 초록 식물은 스트레스 완화와 함께 심리적 안정감까지 제공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키우기 까다로운 식물은 오히려 스트레스 지수를 높이니 안 되겠지요? 보기도 좋고 키우기도 좋은 작은 화분으로 몸과 마음의 건강을 챙겨보세요.

 

건강한 사람만이 모든 희망을 안고,
희망을 품은 사람은 모든 꿈을 이룬다.
-아랍 격언-

 

오늘도 열심히 미래를 준비하는 당신! 하지만 건강한 사람만이 빛나는 미래에 다다를 수 있답니다. 작은 생활 수칙으로 당신의 건강에 큰 변화를 일으켜보세요. 2018년 더 건강해질 이 시대 직장인들을 위하여! SK네트웍스 블로그가 언제나 응원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