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출근 길 지하철에는 마치 중력이 없는 것만 같습니다.
빽빽하게 모여있는 직장인들 사이에 끼어
발이 동동 떠 있는데도 절대 넘어지는 법이 없지요.

치열한 일주일을 시작하는 월요일 아침, 우리들의 모습이죠.
월요병 때문에 힘들지만
<ㅅㅋN> 독자 여러분,
이번주도 모두 힘내세요!

이전글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