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난히 추웠던 올겨울 탓에 따뜻한 날씨를 기다리는 분들, 많으시죠? 단어만 들어도 마음이 설레는 봄이지만, 마냥 환영할 수만은 없습니다. 봄이 올 때면 어김없이 심해지는 황사 때문이지요. 황사는 2008년부터 2017년까지 연평균 7번 발생했으며 앞으로 더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황사와 함께 몰려오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는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습니다. 특히 초미세먼지는 호흡할 때 폐에서 걸러지지 않아 많이 노출될 경우 호흡기 질환과 체내 염증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이렇게 위험한 황사, 어떻게 대비하면 좋을까요?

 

실내는 오염에서 안전할까?

황사로 인해 대기 질이 나쁠 경우, 실외 활동을 자제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실내는 안전할까요? 실내에는 미세먼지가 유입되지 않아 안전할 것 같지만, 실내 공기를 관리하지 않으면 오히려 건강에 더 해로울 수 있답니다.

실내 공기를 관리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환기입니다. 하지만 황사 철에는 미세먼지가 집안으로 유입될까 걱정되실 텐데요. 그렇다고 환기를 시키지 않으면 위험합니다. 요리를 하거나 청소기를 사용할 경우 실내 공기 오염도가 순간적으로 급상승하기 때문이지요. 그럴 때는 아무리 황사가 심한 날이더라도 3~5분은 환기를 시켜야 합니다. 가라앉은 먼지와 화학 물질을 제거하기 위해서 물걸레질을 함께 해주면 좋습니다.

건조한 실내 공기가 호흡기 질환을 부른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이를 방지하기 위해 습도를 높여 주는 숯이나 식물을 주변에 두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공기 정화 식물을 이용한다면 습도에 깨끗한 공기까지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겠죠? 나사(NASA, 미항공우주국)의 발표에 따르면 황야자(아레카야자), 관음죽, 스파티필름, 인도고무나무 등이 공기 정화에 효과가 있다고 하니 이번 기회에 키워보는 것은 어떨까요?

 

든든한 실내공기 지킴이, 공기청정기

위와 같은 방법으로 실내 공기를 관리한다고 해도 오염도와 습도를 수시로 확인하기는 어렵죠. 그래서 이를 대신해줄 수 있는 공기청정기 시장의 규모가 커지고 있습니다. 공기청정기, 대체 어떻게 활용해야 효율적인 걸까요? 이런 고민을 할 필요가 없도록 디자인한 SK매직의 ‘매직 슈퍼 L 청정기’를 소개합니다.

공기청정기를 효과적으로 이용하려면 예보를 통해 날씨에 맞게 활용해야 해요. 하지만 매일 공기 오염도를 신경 쓰는 건 귀찮은 일이죠. 그래서 ‘매직 슈퍼 L 청정기’는 똑똑하게 스스로 오염도를 분석합니다. 이런 놀라운 일이 가능한 이유는 국내 최초 AI 자율 청정 시스템 기능으로 청정기 스스로 실내 공기를 측정, 판단, 계획하여 작동하기 때문이죠. 가습 기능으로 습도도 관리해 주니 일석이조!

공기청정기를 구매했다면, 배치는 어떻게 결정할까요? 집 안 전체의 공기를 관리하기 위해서는 적용 범위가 넓은 한 대보다는 방 크기에 맞게 여러 개를 놓거나, 방마다 주로 이용하는 시간에 따라 옮겨가며 쓰면 능률을 높일 수 있습니다. ‘매직 슈퍼 L 청정기’는 청정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슈퍼서라운드 기능’을 지원합니다. ‘슈퍼서라운드 기능’은 두 대 이상의 공기 청정기가 공기 오염 상태를 공유하는 획기적인 첨단시스템입니다.

시작의 계절 봄, 탄탄한 출발을 위해서는 건강이 뒷받침되어야 합니다. 목표를 향해 달리는 동안 SK매직의 공기청정기를 페이스 메이커로 삼아보는 건 어떨까요? 여러분의 꽃길을 SK네트웍스가 응원하겠습니다.

이전글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