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올해로 11회째, 10월 14일·15일·21일·22일 등 총 4일간 피자힐 삼거리에서 열려
  • 대중적인 와인부터 컬트 와인까지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
  • 와인과 페어링이 가능한 메뉴들을 만나볼 수 있는 아웃도어 팝업 부스 및 이제훈 소믈리에와 함께하는 ‘와인 퀴즈’와 ‘와인 블라인드 테이스팅’ 이벤트 운영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이하 워커힐)의 와인 페어 ‘구름 위의 산책’이 워커힐 내 피자힐 삼거리에서 14·15일과 21·22일 등 주말 4일간 열린다. 워커힐이 금번에 새롭게 제안하는 가을 축제 ‘오텀 페스트 인 워커힐’의 프로그램 중 하나인 와인 페어는 올해로 11회차를 맞이한다.

2007년 처음 시작한 이래 해마다 와인 애호가는 물론, 수 많은 방문객들의 사랑을 받아온 ‘구름 위의 산책’ 와인 페어는 국내 특급호텔 최초이자 최대 규모의 야외 와인 페어다. 가정에서 마시기 좋은 와인은 물론, 국내 10세트 한정으로 판매하는 ‘아르망 디 브리냑 콜렉션(골드, 로제, 블랑드블랑, 블랑드누아, 드미섹, 그린에디션)’이나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 100점을 받은 미국 컬트 와인인 ‘할란 에스테이트’와 ‘크리스 링랜드 쉬라즈’ 등 최고급 와인까지 다양한 와인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와인 구매는 물론 다양한 와인을 시음할 수 있는 와인 페어 팝업 부스에서는 중식당 금룡의 차슈, 일식당 모에기의 도넛스시 등 워커힐에서 제안하는 메뉴와 와인을 페어링 하여 즐기는 색다른 재미도 느낄 수 있다. 워커힐의 이제훈 소믈리에는 참치, 연어, 광어 등 다양한 숙성회가 올라간 도넛스시와는 샤르도네(Chardonnay) 품종의 스파클링 와인을, 달착지근한 삼겹살 요리인 차슈와 어울리는 와인으로는 스페인 뗌쁘라니요(Tempranillo) 품종의 레드 와인을 페어링 할 것을 추천한다.

이번 와인 페어 행사에는 워커힐 이제훈 소믈리에와 함께하는 ‘와인 퀴즈’와 ‘와인 블라인드 테이스팅’ 등의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되어 가을을 맞아 워커힐을 방문한 이들에게 한층 더 큰 즐거움과 풍성함을 선사한다.

와인 페어는 10월 14일과 15일, 21일과 22일에 진행되며, 입장료는 세금 및 봉사료 포함 30,000원이다. 와인 페어 입장료에는 백여 가지의 다양한 무료 와인 시음과 명품 와인잔 ‘리델’ 브랜드의 와인잔 1개, 에코백 1개, 푸드존 이용 교환권 1매, 그리고 생수 1병이 포함된다.

한편 주말마다 열리는 야외 행사 외에도, 워커힐의 다양한 레스토랑과 카페에서는 오텀 페스트 인 워커힐 기간 내내 각 영업장의 특색을 살린 계절 메뉴를 제공하는 고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중식 레스토랑 금룡에서는 가을 보양식인 ‘베이징 카오야(북경 오리)’를, 한식당 온달에서는 제주도에서 공수한 신선한 재료들로 차린 제주식 한상을, 이탈리안 레스토랑 델비노에서는 시그니처 메뉴인 티본과 엘본 스테이크를 맛볼 수 있다. 로비 라운지인 더 파빌리온과 프리미엄 소셜 라운지 리바, 그리고 워커힐 라이브러리에서도 각각 가을을 테마로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www.walkerhill.com) 및 페이스북 페이지, 공식 인스타그램(@walkerhill_hotel)에서 확인 가능하며, 유선 문의도 가능하다(02-455-5000).

 

 

이전글다음글